유학 기본 정보
해외 유학: 유학지 출발 전

어느 유학생의 다이어리

685

어느 유학생의 다이어리

 

  유학을 간다는 것은 분명 신나고 보람있는 일이지만 또한 열정과 인내심이 필요한 일이기도 합니다. 만약 외국어까지 배워야한다면 상황은 더 어려워지죠. 2005년 제가 처음 브라질을 떠나올 때, 전 더 넓은 세상과 새로운 경험들에 대한 기대로 무척 들떠있었답니다.

  전 파리 근교에 있는 작은 도시 루앙(Rouen)에서의 교환 학생 프로그램에 지원했었습니다. 장학금을 받기 위해서 시험을 보고 대학교 학장님과의 면접도 봐야했었는데요, 결국 다른 15명의 학생들과 함께 장학금 수여자로 선정되었답니다. 저는 공부와 시험의 스트레스에 시달리기 전에 조금이라도 여행을 하기 위해서 학기 시작 한 달 전에 프랑스로 떠났습니다.   

  루앙에서의 생활은 만족스러웠습니다; 학교에서 걸어서 5분 거리에 있는 기숙사에서 생활하였고, 과 친구들도 같은 기숙사에 있었기 때문에 공부도 같이 하고 파티도 함께 했죠. 모든 것이 만족스러울 때 시간은 특히 빨리 흐르기 마련인데요, 집으로 돌아갈 시기는 다가오고 있었지만 정말 돌아가기 싫었어요. 루앙에서 보냈던 6개월은 제게 많은 영향을 끼쳤고, 결국 브라질에 돌아가서 공부를 마친 후 다시 유학을 가기로 결심하게 만들었죠.

  저의 조부모님의 국적이 이탈리아였기 때문에 저는 이탈리아 시민권을 신청할 수가 있었습니다. 그래서 학부를 졸업한 후 제 첫번째 계획은 출생신고서 등의 서류를 모아서 이탈리아로 가는 거였죠. 운 좋게도 제 친한 친구 한 명이 밀라노에 살고 있었기 때문에 그 친구와 몇 통의 이메일을 주고받은 끝에 제가 2년 동안 머물 곳도 정할 수 있었습니다. 그 곳에서의 시간은 정말 유익했는데요, 저는 이탈리아어를 배웠고 생활비를 벌 수 있을 정도의 일을 했었고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오랜 기다림끝에 이탈리아 시민권을 받을 수 있었답니다. 저에겐 꿈만 같은 일이었죠. 아마도, 유럽에서 태어나 다른 나라에서 살아 보지 않은 사람에게는 별일 아닐 수도 있겠지만 비유럽권 여권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유럽에서 살 수 있는 권리를 부여받았다는 것은 정말 흔치않은 기회랍니다.

  이탈리아 여권을 발급 받은 후 저는 어디든 살 곳을 결정할 수가 있었고, 의심할 여지 없이 런던이 제 다음 목적지였답니다. 2008년 7월 저는 영국으로 왔고, 런던에 살고있는 저의 유년시절 친구들을 만나 정말 즐거운 시간들을 보냈습니다. 또한 도착한 지 며칠 지나지 않아서 저는 일을 시작하였고 대학원 진학을 위해서 돈을 모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이 곳에 온 지도 거의 2년이란 시간이 지났네요. 오랜 시간동안 노력한 끝에 마침내 저는 대학원 공부도 끝마치게 되었고, 이제 브라질로 돌아간답니다.

 

  앞으로는 어떤 일들이 제 앞에 펼쳐질지 기대해주세요.

  감사합니다!

코스 검색

국가를 선택해주세요.
학업 레벨*
작성자 소개

I'm a Korean editor. I would love to share useful information about studying abroad.

필독 기사

인기 유튜버들을 통해 즐겁게 영어 공부하기

사진 출처: Baewatch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게 된 것은 바로 유튜브 덕분이었습니다. 유튜브를 통해 우리는 앉아서 세계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는데요. 혹시 유튜브에 본인의 채널을 만들어 꾸준히 비디오를 업로드하는 Youtuber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영국, 미국, 호주 등의 영어권 국가에는 정말 많은 인기 유튜버들이 있답니다. 게다가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를 접할 수 있기 때문에 영어 공부에도 매우 효과적이죠. 한국에서는 쉽게 알기 어려운 외국인들의 일상 생활 및 문화를 체험할 수 있을 테니까요! 나라별로 다른 악센트 역시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어 듣기 시험에도 매우 유용할 거예요. 당장 유튜브에 Accent Tag만 검색해도 각국의 악센트를 비교한 흥미로운 비디오가 쏟아져 나온답니다. 시험 준비를 하느라 비슷한 내용의 듣기 공부만 하는 것이 지루하신가요? 세계의 인기 유튜버들을

3624

15분만에 프레젠테이션 능력 향상시키는 방법

프레젠테이션은 대학 강의에서도, 직장에서도 피할 수 없이 누구나 꼭 거쳐야 하는 과정입니다. 하지만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두려워하는 것이기도 하죠. 이 프레젠테이션 능력을 기르기 위해서는 물론 전문 코치의 도움을 받을 수도 있지만 제일 중요한 것은 바로 직접 부딪쳐보는 것인데요. 여러 번의 시행착오를 거쳐 문제점을 해결해 나가야 합니다. 지금부터 소개해드릴 2000년도 토스트마스터즈 세계 연설 챔피언십 우승자인 Ed Tate가 공유한 프레젠테이션 기술로 한층 더 향상된 프레젠테이션을 할 수 있길 바랄게요! 5개의 단계마다 각 3분씩이 소요되며 준비물은 단 15분의 시간과 스마트폰뿐입니다.   1단계) 3분: 아무 주제로 연설한 것을 녹화하기 HR 정책이든, 초등교육이든 주제는 전혀 상관없습니다. 아무 주제나 하나 골라 3분 동안 카메라 앞에서 그것에 대해 연설해보세요. 마치 앞에 관중들이

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