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 기본 정보
해외 유학: 전공별 유학정보

세계적인 저널리스트들

633

 

새로운 미디어 기술을 배우고 있는 저널리즘 전공 학생들은 신문과 방송의 역사에 대한 지식을 쌓을 필요가 있을 텐데요. 저널리즘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이라면 반드시 알아야 할 세계적인 저널리스트들에 대해 소개해드리겠습니다!

 

>> 저널리즘 관련 코스가 있는 해외 대학 리스트

 

우드워드 (Bob Woodward)

 

리처드 닉슨 전 미대통령 사임의 결정적인 요인이 된 워터게이트 사건을 탐사해 보도한 밥 우드워드는 동료 기자 칼 번스타인과 익명의 정보원, 일명 딥 스로트 (Deep Throat · 정부 내 고위 고발자)와 함께 이 사건을 파헤쳤습니다. 우드워드와 번스타인은 이 경험을 토대로 책을 저술했고, 이 책은 이후 ‘모두가 대통령의 사람들 (All the President’s Men)’이라는 제목으로 영화화되었습니다. 우드워드는 워터게이트 사건과 911테러 사건 관련 보도로 퓰리처 상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

 

바바라 월터스 (Barbara Walters)

 

바바라 월터스는 정계나 연예계 화제의 인물들을 능숙하게 인터뷰했던 것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그녀는 The Today Show, The View, ABC Evening News의 진행자이자 공동 앵커를 맡았으며, 마가렛 대처, 마이클 잭슨, 후세인 1세 등의 인물들을 인터뷰했습니다.  

 

월터 크롱카이트 (Walter Cronkite)

 

미국에서 가장 신뢰도가 높은 공인이라 불리는 월터 크롱카이트는 뉴미디어와 텔레비전의 출현 시기에 방송 저널리즘의 기준을 확립한 인물입니다. 그는 닐 암스트롱의 달 착륙, 이란 인질극 사건, 베트남 전쟁 등의 주요 역사적 사건들을 보도했습니다. 그는 텍사스 대학교 (University of Texas)에 입학했으나 3학년 때 중퇴했고, 이윽고 바로 기사를 쓰는 일을 잠시 하다가 라디오 방송 경력을 쌓기 시작했습니다. 국민과 모든 순간을 함께 한 미국의 얼굴이자 목소리였던 크롱카이트는 많은 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마가렛 풀러 (Margaret Fuller)

 

미국 최초의 여성 언론인 중 한 명인 마가렛 풀러는 여성 인권 운동가와 서평가로도 일한 바 있습니다. 그녀는 하버드 대학 도서관 출입을 허가 받은 최초의 외국인 여성이며, 최초의 여성 특파원입니다. 한때 뉴 잉글랜드에서 가장 대중적인 기자로 명성을 떨쳤습니다. 또한 그녀의 혈기왕성한 기질과 페미니즘에 대한 공헌 때문에, 너더니엘 호손의 주홍글씨에 등장하는 헤스터 프린의 롤모델이 마가렛 풀러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알고 계셨나요?

코스 검색

국가를 선택해주세요.
학사과정
작성자 소개

영어영문학을 전공 중인 대학생 에디터입니다. 핫코스코리아의 기사 작성과 번역 작업을 맡고 있어요. 여러분의 해외 유학 준비에 큰 도움이 되어드릴게요!

필독 기사

수학과에 대한 6가지 오해

대학에서 수학을 전공하는 것에 대해 고려해본 적이 있으신가요? 수학과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이라면 내용이 너무 어렵지는 않을지, 수학과를 졸업한 후 진출할 수 있는 커리어가 한정적이지는 않은지 등에 대해 고민이 많으실 텐데요. 수학과에 대한 6가지 오해에 대해 알아보며 자신이 수학과에 진학해 마음껏 활약할 수 있을지 한번 확인해보세요!    1. 수학과 학생들은 모두 괴짜다?   많은 이들이 수학과 학생들의 이미지를 마치 빅뱅이론의 셸든 쿠퍼 같이 생각하곤 하는데요. 하지만 대부분의 수학과 학생들은 단지 숫자를 좀 더 좋아할 뿐인 평범한 학생들에 불과하답니다. 모두가 안경을 쓰고 있는 것도 아니고, 모두가 가는 곳마다 계산기를 가져가지도 않습니다. 또한 수학은 예술, 과학, 언어, 역사학 등 다른 학문과 결합하기도 매우 쉬운 학문입니다. 수학을 공부하는 모든

3105

엔지니어가 좋은 비즈니스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이유?

2014년 Standard & Poor's가 선정한 500대 CEO의 33%가 공학 학사 학위 보유자라는 놀라운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일반적으로는 공학과 비즈니스가 과연 관련이 있을까라는 생각을 하는데요. 그러나 조금만 깊게 생각해보면 둘은 결코 상반된 분야가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우선 엔지니어와 비즈니스 리더는 모두 효율적인 무언가를 창조하고 싶어하며, 창의성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혁신적인 해결책을 제시해야 하죠. 물론 엔지니어와 비즈니스 전문가가 하는 일 자체는 매우 다르긴 하지만, 공학을 공부함으로써 얻는 기술과 지식은 비즈니스 관련 커리어를 구축하는데도 매우 큰 도움이 된답니다. 그럼 그러한 기술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지금부터 알아볼까요?   1. 효과적인 프로젝트 계획 수립, 시간 관리, 문제 해결   공학을 공부하는 동안

2445

미래의 기업가를 위한 4가지 전공

살면서 한 번쯤은 멋진 기업가가 되는 것을 꿈꿔본 적이 있지 않으신가요? 뛰어난 리더십을 발휘해 직원들을 이끌고, 비즈니스의 전 분야에 대해 이해해야 하는 기업가에게 가장 도움이 되는 학위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경영학 혹은 MBA라고 대답할 텐데요. 경영학은 성공적인 기업을 설립하기 위해 쌓아야 할 수많은 지식 중 일부일 뿐입니다.   예술사, 영문학, 지리학 등의 전공은 언뜻 보기에는 기업에서 일하는 것과 전혀 관련이 없어 보입니다. 하지만 이런 뜻밖의 전공들이 성공적인 기업가가 되는데 엄청난 도움을 준다는 것을 알고 계셨나요? 그 예로 휴렛 팩커드의 최고 경영자 (CEO)에 임명되었던 여성 기업가 칼리 피오리나는 스탠포드 대학교에서 역사학과 철학을 공부했으며, 그 이후에 메릴랜드 대학교와 MIT에서 각각 MBA와 경영학 석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이렇게 학부 과정에서는

2207

물리학은 남성에게 유리한 분야?

멜번 대학교 (University of Melbourne) 가 물리학을 공부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성별 차이에 관한 조사를 실시했으며 놀라운 결과가 나왔다고 발표했습니다. 물리학 전공 여학생들이 점차 줄어들고 있는 시점에서, 멜번 대학교는 물리학 전공 학생 200명에게 물리학에서의 성별 차이에 대해 질문했는데요. 놀랍게도 50% 이상의 여학생들이 물리학은 남성에게 더 최적화된 분야라고 대답했다고 합니다.   >> 물리학 전공 해외 유학 정보 바로가기   한 여학생은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일반적으로 남학생들이 여학생들보다 숫자를 더 잘 다루는 것 같습니다. 아마 그래서 물리학이 여학생들에게는 좀 더 어렵게 느껴지는 것이 아닐까요?”   또 다른 학생은 이렇게 대답하기도 했습니다.

16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