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 기본 정보
해외 유학: 전공별 유학정보

왜 좋아하는 분야를 전공으로 선택해야 할까?

728

 

학사 과정 기준으로, 국가별 교육제도에 따라 최소 3년은 공부해야 하는 전공에 대해 고민하고 선택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특히 해외 유학의 경우 많은 돈이 드는 만큼 미래를 위하는 장기적인 투자이기도 하죠.

 

졸업 후에는 매우 험난한 취업 시장에서 살아남아야 합니다. 때문에 이후에 본인이 원하는 커리어와 관련해서도 현명한 선택을 해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많은 학생들이 이때 딜레마에 빠지게 됩니다. 과연 취업을 최우선으로 고려해서 전공을 선택해야 할지, 아니면 이러한 실용성보다는 전공 분야에 대한 열정을 더 우선시 해야 할지에 대해서 말이죠.

 

현재 많은 이들이 전자에 동의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지금부터는 반대로, 후자의 입장에서 좋아하는 분야를 전공으로 선택해야 하는 이유에 대해 한 번 알아볼게요.

 

스티브 잡스는 언젠가 이렇게 말한 적이 있습니다. “마음 가는 대로 행동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 이 명언을 적용해보자면, 진심으로 좋아하는 분야를 공부할수록 더욱더 많은 노력을 하고, 모든 과제에 열성적으로 임하며, 높은 성적으로 졸업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단지 좋아하는 것을 공부한다는 사실만으로도 말이죠. 본인의 흥미를 고려한 선택이기에, 무사히 학위를 마쳐야 한다는 책임감도 가질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단순히 주어진 과제나 시험에만 대비할 뿐만 아니라, 외부에서 자신의 학업적 성취를 이루기 위해 주도적으로 노력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만약 역사에 관심이 많아 역사학을 전공하는 학생이라면 박물관에 자주 들러 좀 더 심도 있는 탐구를 할 수도 있을 것이고, 공학에 관심이 많아 공학을 전공하는 학생이라면 직접 컴퓨터를 분해해볼 수도 있겠죠.

 

여러분 인생에서 3~4년이라는 짧지 않은 시간을 한 분야에 투자해야 한다는 사실을 간과해서도 안됩니다. 게다가 복수 전공을 하는 학생이라면 배가 되는 학업 스트레스를 떨치기 위해서라도 최대한 자신이 관심 있는 분야를 공부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세계적으로 청년 실업난이 대두되고 있는 이 시점에서 특정한 한 분야를 공부한다고 해서 졸업 후 무조건 취업이 보장되는 것은 아닙니다. 물론 원하는 직무 분야에 맞추어진 분야를 공부하는 것 역시 좋은 선택이 될 수는 있지만, 학위가 곧 취업으로 이어지지는 않는다는 것을 염두에 두어야 할 것입니다. 고용주들은 직무 경험, 학업 외 활동, 리더십 기술, 봉사 실적 등의 다양한 지표로 지원자들을 평가합니다. 이는 단순히 학위 취득만으로는 만족시킬 수 없는 부분이죠.

 

이렇게 단순히 흥미로만 전공 분야를 선택하는 것을 망설이는 이유는 역시 취업 문제일 텐데요. 그러나 많은 학생들이 문학, 자연과학 등 취업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분야를 공부하면서 인턴십 등을 통해 직무 경험을 쌓아 자신만의 커리어를 개척해나가고 있습니다. 이때 어느 한 쪽에만 치중되기 보다는 학업적 성취와 커리어 개발이 잘 균형을 이룰 수 있도록 한다면 그게  가장 이상적이지 않을까요?

 

>> 영어 강의를 제공하는 비영어권 명문 대학들

>> 2015-2016 THE 세계대학랭킹 발표

 

알고 계셨나요?

코스 검색

국가를 선택해주세요.
학사과정
작성자 소개

영어영문학을 전공 중인 대학생 에디터입니다. 핫코스코리아의 기사 작성과 번역 작업을 맡고 있어요. 여러분의 해외 유학 준비에 큰 도움이 되어드릴게요!

필독 기사

수학과에 대한 6가지 오해

대학에서 수학을 전공하는 것에 대해 고려해본 적이 있으신가요? 수학과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이라면 내용이 너무 어렵지는 않을지, 수학과를 졸업한 후 진출할 수 있는 커리어가 한정적이지는 않은지 등에 대해 고민이 많으실 텐데요. 수학과에 대한 6가지 오해에 대해 알아보며 자신이 수학과에 진학해 마음껏 활약할 수 있을지 한번 확인해보세요!    1. 수학과 학생들은 모두 괴짜다?   많은 이들이 수학과 학생들의 이미지를 마치 빅뱅이론의 셸든 쿠퍼 같이 생각하곤 하는데요. 하지만 대부분의 수학과 학생들은 단지 숫자를 좀 더 좋아할 뿐인 평범한 학생들에 불과하답니다. 모두가 안경을 쓰고 있는 것도 아니고, 모두가 가는 곳마다 계산기를 가져가지도 않습니다. 또한 수학은 예술, 과학, 언어, 역사학 등 다른 학문과 결합하기도 매우 쉬운 학문입니다. 수학을 공부하는 모든

3064

엔지니어가 좋은 비즈니스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이유?

2014년 Standard & Poor's가 선정한 500대 CEO의 33%가 공학 학사 학위 보유자라는 놀라운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일반적으로는 공학과 비즈니스가 과연 관련이 있을까라는 생각을 하는데요. 그러나 조금만 깊게 생각해보면 둘은 결코 상반된 분야가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우선 엔지니어와 비즈니스 리더는 모두 효율적인 무언가를 창조하고 싶어하며, 창의성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혁신적인 해결책을 제시해야 하죠. 물론 엔지니어와 비즈니스 전문가가 하는 일 자체는 매우 다르긴 하지만, 공학을 공부함으로써 얻는 기술과 지식은 비즈니스 관련 커리어를 구축하는데도 매우 큰 도움이 된답니다. 그럼 그러한 기술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지금부터 알아볼까요?   1. 효과적인 프로젝트 계획 수립, 시간 관리, 문제 해결   공학을 공부하는 동안

2405

미래의 기업가를 위한 4가지 전공

살면서 한 번쯤은 멋진 기업가가 되는 것을 꿈꿔본 적이 있지 않으신가요? 뛰어난 리더십을 발휘해 직원들을 이끌고, 비즈니스의 전 분야에 대해 이해해야 하는 기업가에게 가장 도움이 되는 학위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경영학 혹은 MBA라고 대답할 텐데요. 경영학은 성공적인 기업을 설립하기 위해 쌓아야 할 수많은 지식 중 일부일 뿐입니다.   예술사, 영문학, 지리학 등의 전공은 언뜻 보기에는 기업에서 일하는 것과 전혀 관련이 없어 보입니다. 하지만 이런 뜻밖의 전공들이 성공적인 기업가가 되는데 엄청난 도움을 준다는 것을 알고 계셨나요? 그 예로 휴렛 팩커드의 최고 경영자 (CEO)에 임명되었던 여성 기업가 칼리 피오리나는 스탠포드 대학교에서 역사학과 철학을 공부했으며, 그 이후에 메릴랜드 대학교와 MIT에서 각각 MBA와 경영학 석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이렇게 학부 과정에서는

2180

물리학은 남성에게 유리한 분야?

멜번 대학교 (University of Melbourne) 가 물리학을 공부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성별 차이에 관한 조사를 실시했으며 놀라운 결과가 나왔다고 발표했습니다. 물리학 전공 여학생들이 점차 줄어들고 있는 시점에서, 멜번 대학교는 물리학 전공 학생 200명에게 물리학에서의 성별 차이에 대해 질문했는데요. 놀랍게도 50% 이상의 여학생들이 물리학은 남성에게 더 최적화된 분야라고 대답했다고 합니다.   >> 물리학 전공 해외 유학 정보 바로가기   한 여학생은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일반적으로 남학생들이 여학생들보다 숫자를 더 잘 다루는 것 같습니다. 아마 그래서 물리학이 여학생들에게는 좀 더 어렵게 느껴지는 것이 아닐까요?”   또 다른 학생은 이렇게 대답하기도 했습니다.

1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