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 기본 정보
호주: 필수 정보 - 필독 기사

호주에서 꼭 방문해야 할 곳 Top 5

호주에서 꼭 방문해야 할 곳
1533

 

북적거리는 도시와 조용한 마을, 믿을 수 없는 광경의 열대 우림과 거대한 사막이 있는 호주는 인생에서 꼭 한번은 방문해야 할 경이로운 나라입니다. 호주유학 기간동안에 꼭 방문해 봐야할 곳 5곳을 핫코스코리아에서 추천해 드립니다. 

 

 

 

No.1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The Great Barrier Reef)

유네스코 세계 문화 유산으로 지정되었고 우주에서도 보일 만큼 거대한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는 세계 최대의 산호초 지대입니다. 호주 북동쪽 해안에 위치한 이곳은 호주에서 가장 유명한 관광지이기도 한데요. 놀라운 해양 생물들의 보금자리인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는 호주를 방문한 사람들이라면 꼭 한번 방문해야 할 곳입니다. 스노클링이나 다이빙을 즐기거나, 혹은 그냥 보트에 앉아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할 수 도 있습니다. 머지않아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가 왜 그렇게 극찬을 받는지 알게 될 거예요.

 

No.2 휘트선데이 섬 (The Whitsunday Islands)

퀸즈랜드 주에 속한 휘트선데이 섬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답고 그림 같은 풍경을 자랑하는 섬들 중 하나입니다. 아름다운 화이트헤이븐 비치와 백사장, 그리고 깨끗한 물은 여러분을 계속 그곳에 머물고 싶게 할 지도 모른답니다. 당일치기로 방문해도 되고, 아니면 보트에서 이틀 정도 머무르며 섬 주변의 환상적인 곳들을 둘러보는 것도 좋습니다.

 

No.3 프레이저 섬 (Fraser Island)

약간의 모험을 하고 싶다면 프레이저 섬이 안성맞춤입니다. 퀸즈랜드 남부 해안을 따라 펼쳐진 프레이저 섬은 세계 문화 유산으로 등록되기도 했으며 아름다운 맥켄지 호수가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게다가 인디언 헤드는 고래를 보기에는 최고로 꼽히는 장소랍니다. 친구들과 함께 여행하고 캠핑 장소에서 캠프를 하며 환상적인 야외 활동을 즐겨보세요. 열대 우림, 사구, 유칼립투스 삼림지대, 해안 황야 등이 있어 기억에 남을 야외 활동을 하기에는 제격이랍니다.

 

No.4 본다이 비치 (Bondi Beach)

시드니에 위치한 본다이 비치는 호주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서 매우 유명한 해변입니다. 2008년에 호주 자연 유산으로 등록되었죠. 고래와 돌고래 떼가 이곳에서 자주 목격되는데요. 또한 본다이 비치에서는 미스 본다이 미인 대회나 Vans Bowl-A-Rama 스케이트보드 대회 같은 연간 행사가 많이 열리기도 합니다. 이곳의 해류는 수영과 서핑을 즐기기에도 전혀 문제가 없고, 친구들과 그냥 일광욕을 하거나 휴식을 취하기에도 좋은 곳입니다.

 

No.5 울루루, 에어즈 록 (Uluru a.k.a Ayers Rock)

에어즈 록이라고도 알려져 있는 울루루는 사암질의 거대한 바위입니다. 이곳 역시 세계 문화 유산으로 등록되어 있습니다. 방문객들은 바위를 타고 올라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바위의 몇몇 부분은 사진 촬영이 불가능한데요. 이는 아낭구 원주민들의 전통적인 신념 때문이라고 합니다. 바위 주변의 구역에서는 고대 그림, 물 웅덩이, 암석 동굴 등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이 아름다운 곳에서 여러분은 호주의 멋진 자연을 몸소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호주에는 볼 것도, 할 것도 너무 많아 정하는 것 조차 쉽지 않을 정도입니다. 하지만 호주 유학생으로서 엄청나게 다양한 기회를 잡을 수 있을 테니 꼭 유학 생활을 즐기시길 바랄게요!

 

>> 호주유학 전공 가이드 바로가기

>> 호주유학 최신정보 전체보기

>> 호주유학 장학금정보 바로가기

 

알고 계셨나요?

코스 검색

호주
석사과정
작성자 소개

호주에서 꼭 방문해야 할 곳

I'm a Korean editor. I would love to share useful information about studying abroad.

필독 기사

호주의 음식문화: 핵심편

호주 음식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무엇이 있나요? 물론 호주의 화창한 날씨 덕분에 야외 음식이 발달하긴 했지만 호주에는 바베큐 (BBQ)외에도 다양한 음식이 발달해 있습니다. 호주는 전통 로스트 디너, 피쉬 앤 칩스, 영국식 아침식사 등의 영국 음식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태국, 그리스, 이탈리아, 프랑스 등 여러 나라의 음식문화를 받아들여 다채로운 음식문화를 만들어 냈답니다.       토착 음식 토착 음식은 1788년 유럽인들이 상륙하기 전 호주의 원주민들이 먹었던 bush food 를 뜻합니다. 그전까지만 해도 원주민들은 과일 혹은 캥거루나 에뮤 고기로 살아갔죠. 오늘날에도 이러한 토착 음식을 전문 식품점이나 식당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현대 호주 음식 호주의 음식은

6579

호주유학시 생활비는 얼마나 들까?

환상적인 해변가와 부러운 날씨를 갖춘 호주의 도시들은 호주 유학생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호주가 인기있는 영어권 국가들 중 하나이다 보니 유학생들에게는 생활비 걱정이 들 수 있는데요, 과연 호주 유학시 생활비는 얼마정도 들까요? 핫코스코리아에서 준비한 아래 생활비 정보를 참고해 적절한 예산을 계획해 보시기 바랍니다.    *아래 인포그래픽을 크게 보려면 이미지를 클릭해주세요!         호주 유학시 숙소 유럽이나 미국과는 다르게 호주 학생들에게는 기숙사 생활이 일반적이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선택권은 여전히 많은데요. 도시 중심부에 있는 집들은 렌트비가 더 비싸긴 하지만 대부분의 대학들이 캠퍼스 내 기숙사 시설을 제공하고 있으며, 온라인으로 입사 신청을 할

5795

호주유학 학생비자 신청하기

전 세계 학생들에게 각광받고 있는 유학지인 호주는 까다로운 이민법으로도 유명합니다. 호주에서 공부하려면 어떤 종류의 비자를 어떻게 받아야 할까요?      어떤 학생비자를 받아야 할까 ? 호주에서 공부하는 학위의 종류에 따라 학생비자의 종류 역시 다릅니다. 그렇게 분류되는 비자의 종류는 ‘Subclass’로 구분되고 있는데요. 단기 유학을 생각하는 학생들은 방문 학생 비자나 워킹홀리데이 비자에 신청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학생들은 호주의 대학교를 목표로 하고 있을 거예요. 이때 호주 대학교에 입학하기 위해 필요한 학생비자는 subclass 573이나 subclass 574입니다. 좀 더 자세한 비자 종류는 아래를 참조해주세요.   Independent ELICOS (Subclass 570

4542

호주유학시 아르바이트하기

호주에서 공부하기 위해서는 subclass 573 비자를 받아야 합니다. 대부분의 유학생들이 받는 비자인 이 비자는 수업 중심의 학사, 준학사, 석사 학위 프로그램에 지원한 학생들이 신청하는 비자인데요. 그럼 Subclass 573 비자로 호주에서 일을 할 수 있을까요? 지금 바로 알아볼게요!       2008년 4월 26일 자로 호주의 비자법이 변경되었기 때문에 이 날짜 전에 비자를 발급받은 분들은 따로 취업허가를 신청해야 합니다. 하지만 그 이후에 학생비자를 받은 분들은 자동적으로 취업허가가 나오는데요. 학기 중 주당 최대 20시간까지 일할 수 있으며 반드시 코스가 시작된 이후여야 합니다. 이는 호주로 같이 온 식구들에게도 해당되는 사항입니다.   학기 중이 아니라도 일할 수 있나요? 가능합니다.

2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