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 기본 정보
미국: 최근의 기사

새로운 미국 대학 랭킹 발표 소식

957

 

THE (Times Higher Education)에서 새로운 미국 대학 랭킹 소식을 발표했습니다. 이 최신 랭킹은 학생들의 성과에 가장 큰 중점을 둘 예정이며, 이는 졸업률, 취업률 등을 포함합니다. 또한 학생 참여가 잘 드러난 전국 조사를 전적으로 활용해 올해 9월에 발표될 예정입니다.

 

THE World University Ranking의 에디터인 Phil Baty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Times Higher Education은 지난 50년 간 여러 기사, 조사, 통계, 데이터 등을 이용해 대학 랭킹을 발표해왔습니다. 2004년에는 최초로 세계 대학 랭킹을 선보였죠."

 

“하지만 지금은 미국에서 공부하고자 하는 학생들에게 좀 더 많은 정보를 줄 수 있도록 더욱 새롭고 혁신적인 지표를 제공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미국 내 교육기관들이 학생들의 교육과 졸업 이후의 삶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도 중요하죠.”

 

“미국 대학 랭킹 시스템의 다양성이 절실히 필요합니다. 대부분 이들은 입학 경쟁률이 얼마나 치열한지, 재정이 얼마나 풍부한지 등을 기반으로 대학들을 평가합니다. 하지만 우리는 좀 더 다양한 관점에서 대학들을 바라보고자 합니다.”

 

이번 랭킹은 전미교육통계센터가 관리하는 미국통합고등교육데이터시스템 (IPEDS)과 미국교육평가부의 방대한 데이터를 활용할 예정입니다. 무엇보다 THE가 수집한 독특한 데이터 역시 반영될 것이며, THE의 이 학생 조사를 통해 1,000개 이상의 대학들을 대상으로 학생들의 여러 의견이 수집될 예정입니다.

 

THE의 데이터 및 분석 디렉터인 Duncan Ross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미국 대학에 재학 중인 학생들로부터 현재 그들이 받고 있는 교육의 효율성과 가치에 대한 의견을 수집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좀 더 간결하고 집중적으로 접근함으로써 대학들이 학생들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합니다."

 

“학생들의 의견은 그냥 지나치기엔 그 중요도가 매우 높습니다. 때문에 이러한 정보는 최초로 전체 공개될 예정입니다. 미국 유학을 고려하는 학생들과 대학들에게 그 결과를 노출함으로써, 사람들은 대학 각각의 서로 다른 특징들에 대한 새로운 식견을 기를 수 있을 것입니다.”

 

 

 

알고 계셨나요?

코스 검색

미국
학사과정
작성자 소개

영어영문학을 전공 중인 대학생 에디터입니다. 핫코스코리아의 기사 작성과 번역 작업을 맡고 있어요. 여러분의 해외 유학 준비에 큰 도움이 되어드릴게요!

필독 기사

진보적인 학생들이 가장 많은 미국 대학 순위 Top 20

프린스턴 리뷰는 미국에서 진보적인 학생들이 가장 많은 대학들을 순위별로 발표했습니다. 물론 순위에 오른 대학들의 모든 재학생들이 극성스러운 환경 보호주의자들이거나 샌들을 신고 다니는 것은 아니지만, 적어도 전체적인 분위기가 상대적으로 매우 자유롭고 진보적이라고 하네요. 이들 중 몇몇 대학들은 정치적으로 적극적인 학생들이 많다거나, 혹은 동성애에 우호적인 학생들이 많은 것으로도 자주 순위에 오른다고 합니다. 흥미로운 점은 바로 아래 대학들이 모두 소규모의 리버럴 아츠 칼리지라는 것인데요. 전체 20개 대학의 평균 재학생 수는 불과 1,613명이었습니다. 또한 단 5개 대학만이 남부와 중서부 지역에 위치한 대학이었고, 나머지 75%의 대학들은 모두 북동부, 태평양 북서부, 그리고 캘리포니아 주에 위치한 대학들이었습니다. 보통 민주당 지지 주라고도 잘 알려져 있는 지역들이죠.   북부 뉴잉글랜드부터 남부

5044

노벨상 수상자를 가장 많이 배출한 미국 대학!

최근 분석 자료에 따르면 다른 그 어느 나라 대학들보다 미국 대학 에서 가장 많은 숫자의 노벨상 수상자가 배출되었다고 합니다.   Times Higher Education 이 최근 발표한 분석 자료에 따르면 2000년 이후 노벨상을 가장 많이 배출한 대학 10곳 중 8곳이 미국 대학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스탠포드 대학교 (Stanford University) 가 7명의 명망 있는 노벨상 수상자들을 배출해내며 1위를 차지했으며 하버드 대학교 (Harvard University) 는 아쉽게 top 10에서 조금 벗어났습니다.   영국의 캠브리지 대학교 (Cambridge University) 는 11위를 차지했으나 옥스포드 대학교 (University of Oxford) 는 해당 기간 동안 단 한 명의 노벨상 수상자도 배출해내지

3912